[인문360º] 시민과 예술인 모두 함께 만들어가는 문화예술축제

인문쟁이 탐구생활



인문360°는 인문정신문화와 관련한 다양한 콘텐츠를 누구나 쉽게 누릴 수 있도록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만든 온라인 서비스입니다. 지지씨는 인문360°와 함께 경기도의 문화예술 콘텐츠를 선별하여 소개합니다. 더욱 다양한 인문 콘텐츠가 궁금하시다면 인문360° 홈페이지(inmun360.culture.go.kr)로 방문해 보세요.

시민과 예술인 모두 함께 만들어가는 문화예술축제


부천, 2016 복사골 예술제




매년 봄바람이 살랑사랑 불 무렵, 부천시 일대에서는 대규모 문화, 예술 축제인 '복사골 예술제'가 개최된다. 2016 복사골 예술제는 5월 5일부터 5월 8일까지 부천 지역 일대에서 개최되었다. 문화, 예술의 도시 부천에서는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부천국제만화축제 등 매년 다양한 축제가 열린다. 그 중 복사골 예술제는 부천시에서 열리는 가장 큰 축제 중 하나로, 참가자들은 문화, 예술 전반의 다양한 카테고리 내 많은 프로그램들을 부담없이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다.


'복사골'에 담겨진 그리움의 정서


복사골 예술제는 잊혀져가는 부천의 옛 정취를 되살리고, 느껴보고자 하는 계기로 개최되었다. 그런데 부천 예술제, 그 밖의 다른 명칭을 붙일 수도 있는데 왜 ‘복사골’ 이라는 명칭이 붙게 되었을까? 이는 과거 부천시 모습을 통해 회상할 수 있다. 부천시가 시로 승격될 당시, 봄마다 부천 일대에 분홍빛 복숭아꽃이 만개하였다고 한다. 따라서 사람들 뇌리에 ‘부천시’는 ‘분홍빛 복숭아꽃이 가득한 공간’이라는 인식이 자리 잡히게 되었다. 하지만 현재 부천시의 모습을 보면 불과 십여 년 전만 하더라도 복숭아꽃이 만개한, 분홍빛으로 물들여진 아름다운 모습 속에서 논과 밭을 일구며 여유롭게 살아가던 부천 시민들의 모습을 상상할 수 없다. 그런 의미에서 여유롭고, 아름다웠던 과거의 모습으로 온전히 회귀할 수 없지만 부천의 옛 모습에 대한 그리움을 가지고, 축제를 통해서 옛 정취를 느끼고자 하는 ‘복사골’ 명칭의 의미가 굉장히 인상 깊게 느껴진다.



▲복사골 예술제 현장 (사진=문지현)



문화 예술 축제에서 만나는 '즐거운 인문'


복사골 예술제에서는 음악, 미술, 영화 등등 다양한 문화, 예술 분야의 프로그램 이외에 독특한 인문 체험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도 마련되어 있었다. 시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인문 체험 프로그램 역시 매우 다양했다. 한국 유명 서예가들의 서예 퍼포먼스, 부천 지역에서 활동하는 서화인들의 휘호 경연대회, 시민들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으며 주어진 시제로 작성하는 시조 백일장 대회, 음악이 함께 어우러진 시 낭송회, 전문 서예인들이 직접 작성해 주는 가훈 및 격언 써주기 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마련되어져 있었다.



▲시화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는 공간 (사진=문지현)


인문이 따분한 것이 아닌, 흥미와 재미를 느낄 수 있게 해주는 다양한 퍼포먼스, 대회 등의 행사를 통해 복사골 예술제를 방문한 수많은 시민들 모두 즐거운 표정으로 ‘인문’ 그 자체를 즐기는 표정을 쉽게 볼 수 있었다. 인문 체험 부스들 중 다양한 시 작품을 전시하고 있던 공간이 있었다. 이 곳은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았던 공간으로, 부천 문인협회 회원들의 시화 및 포토시 공모전 입상작을 전시하고 있었다. 이 곳에서는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다양한 사람들이 전시되고 있는 작품을 감상하고 이에 대해 이야기 하는 모습을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시민들 각자의 다양한 생각들이 서로 어우러져 새로운 시너지가 형성되는 모습을 통해 ‘인문 공간’으로써 복사골 예술제의 가치를 몸 소 느낄 수 있었다.



▲공모전에 입시한 시화작품 (사진=문지현)



복사골 예술제의 내일


부천 시민들이 보다 더 문화, 예술에 대해 관심을 가질 수 있게 해준 의미 있는 축제로 성장한 복사골 예술제는 1985년부터 시작되어 벌써 30주년이 훌쩍 넘었다. 올 해 복사골 예술제는 시민들과 예술인과의 경계가 사라진, 함께 소통할 수 있는 흥미로운 프로그램들로 구성되었다. 매년마다 시민들과 함께하는 공존의 축제를 만들기 위해 새로운 프로그램 구축의 노력을 하고 있는데 이는 과거에 비해 시민 참여 프로그램이 많아졌다는 것을 통해 알 수 있다. 따라서 복사골 예술제의 지속적인 발전을 통해, 복숭아꽃의 꽃말인 희망, 용기와 같이 부천의 옛 정취를 느끼고자 하는 바람과 부천의 문화, 예술 발전이라는 궁극적인 목표 실현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해본다. 또한 이와 같은 목표 실현을 통해 부천시의 옛 모습과 아름다움을 그리워하는 사람들과 부천시를 사랑하는 많은 사람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축제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해본다.  



▲복사골 예술제 폐막식 (사진=문지현)



2016.06.09




경기 문지현

[인문쟁이 2기]


문지현은 경기도 부천시 상동에 살고 있는 부천 토박이다. 신스팝 매니아로서 음악이 있는 공간이라면 어디든지 가보고 싶은 음악 덕후이다.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지, 삶의 방향성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하는 중이다. 과거로 돌아갈 수 있다면 알베르 카뮈를 만나 그의 시크함과 섬세함을 배우고 싶다. 인문학에 좀 더 다가가기 위한 목표로 인문쟁이에 지원했다. 인문에 관련한 다양한 것들을 접하며 보다 더 ‘사람’ 다워지고 싶다. moondigi03@gmail.com



#경기도 #부천 #복사골

@문지현

    • 인문360°소개/

      인문정신문화와 관련한 다양한 콘텐츠를 누구나 쉽게 누릴 수 있도록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만든 온라인 서비스입니다.
      날마다 새로운 생각, 날마다 새로운 관점으로 세상을 바라보고 사람과 관계, 사물과 현상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다채로운 시선을 제공합니다.
      문화, 예술, 과학기술 등 사회 전반에 대한 성찰을 통해 우리의 생활 곳곳에 퍼져있는 인문정신문화를 새롭게 인식하고, 이를 매개로 행복한 삶을 그려갑니다.


      인문360°서비스
      /

      - 테마 : 주제별 인문 큐레이션 서비스
      - 생각+ : 다양한 관점의 인문 콘텐츠
      - 오늘+ : 인문과 예술의 교감, 인문예술콘서트 오늘
      - 8도 : 인문의 향기가 스며든 전국 팔도 이야기
      - 인문쟁이 : 시민기자단이 취재한 우리동네 인문 현장
      - 링크 : 온오프라인 인문정보 모음
      - 1도 : 인문360° 소식 및 이벤트 안내

  • ggc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 ggc

지지씨가 권하는 글

주변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