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미술관] 가오슝미술관 교류 주제전 < 우리는 모두 집을 떠난다 Moving & Migration > 개최

2019.07.11-2019.10.13 / 경기도미술관


전시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경기도미술관 홈페이지(gmoma.ggcf.kr/)를 방문해주세요.

경기도미술관-가오슝미술관 교류 주제전


< 우리는 모두 집을 떠난다 Moving & Migration > 개최




□ 경기도미술관은 오는 7월 11일(목)부터 10월 13일(일)까지 2019 경기도미술관-가오슝미술관 교류 주제전 《우리는 모두 집을 떠난다 Moving & Migration》을 개최합니다. 이 전시는 경기도미술관이 해외 기관과의 협업으로 매년 개최해온 국제전의 일환으로, 2019년에는 대만 가오슝미술관과‘이주’(Moving & Migration)라는 공통 주제어를 기반으로 공동기획하였습니다.



이문주, 크루즈, 캔버스에 아크릴, 195.3x363.6cm, 2019


□ 대만 가오슝미술관에서 1차 전시 개최(2019.2.23.~5.19.) 이후, 경기도미술관에서<우리는 모두 집을 떠난다>라는 제목으로 여는 두 번째 전시입니다.‘이주’라는 주제어를 놓고 한국과 대만에서 고민하고 공유해왔던 내용을 열 아홉명 예술가들의 작업을 통해 밀도 있는 전시로 선보입니다. 양국에서 초청된 작가들은 30대 중반부터 50대 후반에 이르는 다양한 이력의 예술가로, 사진, 조각, 영상, 설치 등 100여점의 작품을 선보입니다.



선자오량, 스테이지 시리즈, 라이트젯 C-프린트, 2008-2014

□ 경기도미술관에서 바라본 ‘이주’(Moving & Migration)라는 공통 주제어는 1980년대부터 본격화된 이주노동, 결혼이주, 그리고 난민 수용을 둘러싼 전국민적 논의 등 한국의 시대적 현실과 이주에 엮인 다양한 현상에 기반합니다. 한국과 대만 19팀의 작가들은 스스로가 이주민이자 관찰자로서, 이주에 대한 잘못된 인식을 재생산하는 감상적 진단, 피상적인 조명을 경계하고, 오늘날 다양한 이주의 상황들에 대한 다층적인 접근 방식을 제안합니다. 전쟁과 분단, 재개발로 인한 타율적 이주에서부터 삶을 변화시키고자 하는 능동적인 행위로서의 이주를 상상하며, 이주의 단면과 개별 존재의 특이성에 주목합니다. 신자유주의 경제 속에서 소외된 면면을 들여다보면서 인간의 이주는 물론, 식물과 물질의 이주도 함께 다룹니다.



안유리, 포촘킨 스터디 2. 베를린에서 도문까지: 물뿌리로 가는 길, 단채널 비디오, 11분 35초, 2019, 경기도미술관 커미션


□ 전시 제목 <우리는 모두 집을 떠난다>는 한국에서 이주자로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김현미 교수의 저서 제목으로, 저자의 동의를 얻어 인용하였습니다. 전시는 책의 재현이 아닙니다. 그러나, 불안의 이미지로 각인된‘그들’의 이주를 ‘우리’스스로의 상황으로 전환하며 결국 공존하는 삶의 방식을 찾으려는 동일한 문제의식에서 출발합니다. 경기도미술관이 주요한 이슈를 생산하는 공론장으로서 의미있는 질문을 지역사회와 공유하기를 바라며, 주제전을 통해 현대 사회에서 다중의 이질성을 포용하는 감각 익히기를 제안합니다.



야오 루이중, 만세, 단채널비디오, 5분30초, 2011


□ 경기도미술관은 2019년 ‘아시아현대미술프로젝트’ 국가로 대만을 지정하고, 일제 식민지배라는 역사적 경험, 다문화사회로 향하는 갈등과 공존의 노력, 독재와 민주화, 국가주도 산업화 등 한국과 유사한 역사 체험을 갖고 있지만 타 인접국가들 보다 상대적으로 이해가 부족한 대만과의 다양한 교류 프로젝트를 추진 중입니다.




이우성, 내일이 아닌, 오늘을 위한 노래, 패브릭에 블랙젯소, 각 210x210cm(3점), 2017

안성훼이, 꿈 속에서, 스티로폼포장재, 600x600x400(h)cm, 2012



선무, 수학려행, 캔버스에 오일, 193x130cm, 2009

닐스 클라우스 & 이우도, 인플럭스, 단채널비디오, 10분 58초, 2019, 경기도미술관커미션



김옥선, 가오슝 포트레이트_125sst, 디지털-C프린트, 125x100cm, 2019 가오슝미술관 및 경기도미술관 커미션

쉬수전 & 루졘밍, 망명하는 씨앗, 디지털 프린트, 110x80cm, 2013-2014, 가오슝미술관 소장품

#안산 #경기도미술관 #경기문화재단 #가오슝미술관 #교류 #이주 #그들 #우리 #대만 #노동 #결혼 #난민 #수용 #현실 #현상 #관찰

@김윤서 @김옥선 @나현 @닐스 클라우스&이우도 @믹스라이스 @선무 @안유리 @이문주 @이우성 @정재철 @안성훼이 @가오쥔훙 @허우수쯔 @쉬수전 & 루졘밍 @린제원 @루위뤠이 @선자오량 @토마소 무찌 @야오 루이중 @윤수정

    • 2019 경기도미술관-가오슝미술관 교류 주제전 《우리는 모두 집을 떠난다 Moving & Migration》

      개막식/ 2019년 7월 11일(목), 오후 4시, 경기도미술관 로비

      전시기간/ 2019년 7월 11일(목) ~ 10월 13일(일)

      전시장소/ 경기도미술관 2층 기획전시실 (안산시 단원구 동산로 268 화랑유원지내)

      관람시간/ 오전 10시 오후 6시 (7-8월 오후 7시 종료) 종료시간 1시간 전 입장마감 < br/> 매주 월요일, 추석 당일 휴관

      관 람 료/ 무료

      관람문의/ 031-481-7000 / gmoma.ggcf.kr

      전시작품/ 사진, 조각, 영상, 설치 등 100여점

      참여작가/ 김옥선, 나현, 닐스 클라우스&이우도, 믹스라이스, 선무, 안유리, 이문주, 이우성, 정재철(한국, 9명(팀)) 안성훼이, 가오쥔훙, 허우수쯔, 쉬수전 & 루졘밍, 린제원, 루위뤠이, 선 자오량, 토마소 무찌, 야오 루이중, 윤수정 (대만 10명(팀))

      큐레이터/ 김윤서 (경기도미술관 학예연구사, 한국) 우샹린 (독립큐레이터, 대만)

      주최/ 경기문화재단

      주관/ 경기도미술관, 가오슝미술관

      협찬/ 삼화페인트공업(주)

  • ggc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 ggc

지지씨가 권하는 글

주변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