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문화재단] 2019 하반기 경기문화유산학교 개강

2019.08.21-2019.10.30 / 경기문화재단


자세한 정보는 경기문화재단을 통해 확인해보세요.

<북한과 경기의 문화유산, 새로운 이야기>

2019 하반기 경기문화유산학교 개강




경기문화재단 경기문화재연구원은 오는 8월 21일부터 10월 30일까지 매주 수요일 오후 14:00∼16:00에 <북한과 경기의 문화유산, 새로운 이야기>를 주제로 2019 하반기 경기문화유산학교 강좌를 경기문화재단 지역문화교육본부 3층 교육실에서 진행합니다.


‘경기문화유산학교’는 일반인 대상 경기도의 역사와 문화 교양강좌 프로그램으로, 상반기에는 수원에서 진행하였으며, 하반기에는 경기 북부지역민의 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의정부에서 진행합니다.




2019년 올해의 주제를 북한과 경기도의 문화유산으로 삼은 것은 최근 남북화해의 분위기에 맞추어 남북 간의 협력과 교류를 염원하고, 이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의미를 담았습니다. 가깝지만 분단 이후 지금까지 자유롭게 갈 수 없는 그 곳, 그래서 더 궁금한 북한지역의 문화유산과 마주하고 그 속에 담긴 우리의 역사를 보고 듣고 도민과 함께하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특히 우리가 살고 있는 경기도 땅에 남겨진 문화유산들이 북녘의 문화유산들과 어떤 연관성에서 형성되고 지금까지 남겨졌는지에 초점을 맞추어 기획되었습니다.


오는 8월 21일부터 시작하는 제1강 북한과 경기도의 청동기 문화유산(이건무 전 국립중앙박물관장)은 한국 청동기문화 연구의 권위자로부터 한국 청동기문화의 기원과 형성과정, 남북한의 청동기문화 인식의 차이, 경기지역 청동기문화에 많은 영향을 준 북한 청동기문화에 대한 폭넓게 이해하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제2강 북한과 경기도의 구석기 문화유산(한창균 전 연세대학교수)은 일제강점기, 해방 이후 북한지역에서 조사된 구석기문화는 물론 경기지역의 구석기문화를 상호 비교해 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제3강 평양 출토유물로 본 경기도의 고조선과 낙랑(정인성, 영남대학교 교수) 강의는 남북한의 고고학 자료, 특히 평양 출토 고조선과 낙랑 유물뿐만 아니라 일제 강점기 때부터 최근까지 축적된 남북한의 자료를 바탕으로 경기 지역이 고조선 또는 낙랑과 어떠한 관련을 맺어 왔는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제4강 북한의 세계유산, 고구려 벽화고분(전호태, 울산대학교 교수)은 지난 2004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고구려 벽화고분의 가치와 의미, 현재 보존 상태, 연구 성과 등을 살피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제5강 고고학자의 북한 발굴이야기(오강원,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는 2006년 남한의 고구려연구재단과 북한의 김일성종합대학이 공동으로 발굴조사한 평양 안학궁터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고구려가 평양 천도 시 축조한 왕성에서 확인된 유구와 유물을 바탕으로 당시 안학궁터발굴조사에 참여한 오강원 교수의 생생한 체험담을 들을 수 있습니다.


제6강 발해가 남긴 우리의 문화유산(김락기, 인천역사문화센터장) 강의는 고구려 역사와 함께 우리가 쉽게 접하지 못한 발해문화의 이모 저모와 경기 지역이 발해문화와 어떠한 관련성이 있는 지 알아보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제7강 고고학자의 평양 문화유산 답사기(정인성, 영남대학교 교수)는 남한 고고학자가 직접 평양을 방문하여 여러 유적을 답사한 자료를 바탕으로 남북한 고고학이야기가 곁들어 질 것으로 보입니다.


제8강 DMZ의 문화유산(이기환, 경향신문 문화부 선임기자) 강의는 분단의 상징지역이며 60여연이상 출입이 통제된 비무장지대 안팎에 분포하는 문화유산에 대하여 살펴보고, 세계유산 등재와 관련된 여러 정보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마지막 강의인 북한의 박물관과 문화유산(장경희, 한서대학교 교수) 강의는 북한을 여려 차례 방문하며 수집한 북한 소재 박물관 정보와 북한의 문화유산 관리체계 등을 알아보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이번 강좌를 통하여 접근이 제한되어 있어 북한지역 문화유산 정보에 취약한 일반인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이를 바탕으로 경기도와 북한의 공통점을 알 수 있으며, 북한과 접경지역인 경기도와 경기도민이 북한을 좀 더 이해할 수 있는 기회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을 것으로 판단됩니다.


이번 강좌는 무료로 진행되며 역사와 문화유산에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습니다. 교재와 기념품은 현장에서 제공되며, 출석 기준에 따라 수료증이 제공됩니다. 프로그램 참가 신청은 8월 2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재단 홈페이지(www.ggcf.kr)에서 할 수 있으며 선착순입니다.


■ 2019 하반기 경기문화유산학교 강의 일정




#수원 #경기문화재단 #북한 #경기 #문화유산 #경기문화유산학교 #경기문화재연구원 #지역문화교육본부 #북부지역

@김영화

    • <북한과 경기의 문화유산, 새로운 이야기>

      2019 하반기 경기문화유산학교 개강

      일자/ 8월 21일부터 10월 30일까지 매주 수요일

      시간/ 오후 14:00∼16:00

      장소/ 경기문화재단 지역문화교육본부 3층 교육실

  • ggc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 ggc

지지씨가 권하는 글

주변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