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미술관] 퀀텀점프 2018 릴레이 4인전 : 강주리–뒤틀린 자연

2018.10.16-2018.11.11 / 경기도미술관 1층 프로젝트갤러리

'퀀텀점프 2018 릴레이 4인전'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경기도미술관 홈페이지를 방문해주세요.

경기도미술관과 경기창작센터는 <퀀텀점프 2018 릴레이 4인전 : 강주리 – 뒤틀린 자연>을 10월 16일부터 11월 11일까지 경기도미술관 프로젝트 갤러리에서 개최합니다.


<퀀텀점프>는 경기도미술관과 경기창작센터가 협력하여 젊은 예술가들의 새로운 시도를 소개하는 연중 기획 전시로서 4인 작가의 전시를 릴레이로 펼쳐냅니다. 올해 마지막 작가로 소개되는 강주리 작가는 <뒤틀린 자연 Twisted Nature> 전시를 통해, 인공적 환경 변화로 인한 식물의 변이와 기형적 생물 유형을 재현한 펜 드로잉과 설치 작품들을 공개합니다.



분재 Bonsai #1, 종이 판넬에 펜,73x91cm, 73x91cm, 2018


작가는 언제 어디서나 작업할 수 있는 일상의 도구이자 어떤 공간에서든지 유연하게 반응할 수 있는 종이와 펜이라는 도구로 기이한 자연의 모습을 담아냅니다. 볼펜을 이용한 노동집약적이고 명상적인 과정의 드로잉 작업은 작가가 세상을 이해하는 창이 될 뿐 아니라 설치 작업을 구현하는 기초가 됩니다.



Camouflage, 오려진 종이, 가변설치, 2018


자연사박물관, 과학잡지, 뉴스, 인터넷 등을 통해 철저한 자료조사와 연구를 거친 작가는 자연 생태계에 현존하나 상상 속 존재인 듯 기묘한 돌연변이의 모습을 펜 드로잉이나 아웃라인을 딴 종이들의 설치작품으로 재현합니다. 정상의 범주를 벗어나 변형된 동식물들은 유기견이거나 방사능 노출 및 유전자 변형 등의 사회적 이슈와 유관한 것입니다. 작가의 작품은 현시대에 인간과 자연의 관계를 은연중에 재고하게 하며, 생명이 무분별하게 소비되고 이용되는 현실에 대한 반영과 생명의 존엄성에 대한 경각을 절묘하게 녹여냅니다.


* 퀀텀점프(Quantum Jump) : 하나의 에너지가 다른 차원으로 도약하는 현상을 가리키는 물리학 용어


○ 강주리 작가 약력


덕성여자대학교와 터프츠대학교 보스턴뮤지엄스쿨에서 서양화와 스튜디오아트를 전공하였다. 피츠버그미술관, 타이페이시립미술관, 댄포스미술관 등 다수의 전시에 참여하였으며 Massachusetts Cultural Council, St. Botolph Club, Dana Pond Painting Award 수상자로 선정된바 있다.

○ 《퀀텀점프 2018 릴레이 4인전》 2018년 전시 일정


2018. 7. 4 ~ 7. 29

#1 김재민이 – 사슴은 뭘 먹고 사나요? 전시보기

2018. 8. 7 ~ 9. 2

#2 홍장오 – 우주 정경 전시보기

2018. 9. 11 ~ 10. 7

#3 이지연 – 순환 규칙 전시보기

2018. 10. 16 ~ 11. 11

#4 강주리 – 뒤틀린 자연




#경기도미술관 #미술관 #안산 #퀀텀점프 #신진예술가

@방초아 @강주리 @이지연 @홍장오 @김재민이

    • 퀀텀점프 2018 릴레이 4인전 : 강주리 – 뒤틀린 자연

      전시기간/ 2018. 10. 16(화) ~ 2018. 11. 11(일)

      주 최/ 경기문화재단

      주 관/ 경기도미술관, 경기창작센터

      장 소/ 경기도미술관 1층 프로젝트갤러리

      출 품 작/ 드로잉, 설치 등 8점

    • 경기도미술관과 경기창작센터의 협력 전시인 <퀀텀점프 릴레이 4인전>은 아트레지던시 입주작가들의 새로운 작품발표의 지원을 다각화한 프로그램으로 전시타이틀에서 보여지듯이 예술계에서 역량 있는 작가로서 도약적 발전이 되기를 바라는 기대를 담아 새로운 가능성과 다양한 실험적 작품들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로 역할한다. 전시 작가들은 경기도미술관 프로젝트 갤러리에서 창작의 결과물을 자신만의 조형언어로 연출하며 동시대 예술의 생생한 현장과 최신 경향을 경험하게 할 수 있게 하였다.

  • ggc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 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 ggc

지지씨가 권하는 글

주변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