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지씨가이드 3] 김포_김포함상공원

바다를 지켜오다



버스를 타고 꽤 오랜 시간 이동하니 김포의 끝자락, 대명항에 위치한 함상공원을 만날 수 있었다. 김포함상공원은 62년간 바다를 지키다 2006년 12월 퇴역한 상륙함을 보존하여 조성한 공원이다. 퇴역한 함정은 ‘운봉함’이며 1944년 2차 대전 당시 미국에서 만들어져 프랑스 남부 상륙작전과 태평양 오키나와 상륙작전에 참전하였고, 2차 대전이 끝나면서 1955년 한국 해군에 인계됐다.





문화 관광 해설사님에게 함정에 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함정의 하갑판에 마련된 체험관은 직접 해군이 되어보는 공간이다. 상륙작전 영상관, 포격 게임, 통신 시설 체험, 로프 체험 등 해군 특수부대 코너의 전반적인 훈련을 경험해볼 수 있다. 상갑판으로 올라가면 당시 해군이 먹고 지내던 선실이 나온다. 해군은 허리를 펼 수 없는 좁은 침상에서 몇 날 며칠을 지냈다고 한다. 함정 안에 해군들의 이발소로 사용되던 공간이 그대로 남아있었다. 


 


상갑판을 지나 밖으로 나오면 영화 속에서만 보았던 함선의 조종 기계들을 실제로 볼 수 있다. 눈여겨볼 공간은 함선 제일 위에 위치한 ‘함교’다. 함교는 함장이 함선 전체를 지휘하는 공간이다. 함선의 가장 높은 곳에서 탁 트인 전망을 보며, 바다 위 전투를 상상해보았다.




운봉함을 다 돌아본 후 밖으로 나가며 다시 한번 배를 돌아보았다. 오랜 시간 바다를 지켜낸 역사를 지닌 함선이 웅장해 보였다.


글•사진 민미령


TIP

함상공원에는 1년 후에 엽서가 배달되는 ‘느린 우체통’이 있다. 소중한 마음을 담아 엽서 한 통 써보는 건 어떨까?

#경기도 #김포 #김포함상공원 #경기문화재단 #지지씨가이드 #여행 #휴식 #끝자락 #함상공원 #바다 #상륙함 #해군

@민미령

    • 김포함상공원

      주소/ 경기도 김포시 대곶면 대명항1로 110-36

      문의/ 031 987 4097

      이용시간/ 09:00-19:00(3-10월) 09:00-18:00(11-2월) 설•추석 당일 휴관

      홈페이지/ gimpo-hamsang.co.kr

      입장료/ 3,000원 청소년/군인 2,000원 어린이 1,000원

      주차/ 주차가능

  • ggc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 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 ggc

지지씨가 권하는 글

주변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