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지친 이들에게 따듯한 한 줄의 글귀가 되어주세요

‘경기희망글판’ 세 번째 작품 공모

도민과 소통 위한 ‘경기희망글판’ 세 번째 작품 공모


○ 세 번째 공모주제 ‘경기도민과 함께 나누고 싶은 이야기’

  - 30자 이내의 창작 메시지, 도민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


○ 경기도의 소리(https://vog.gg.go.kr)에서 7월 15일(수)까지 접수 [바로가기]


경기도가 도민과 소통·공감하기 위해 지난 3월부터 열린민원실 청사 외벽에 설치해 운영 중인 ‘경기희망글판’의 세 번째 게시 작품을 공모합니다. 세 번째 공모 주제는 ‘경기도민과 함께 나누고 싶은 이야기’로, 한글 30자 이내의 순수 창작 메시지여야 합니다. 경기도민이면 누구나 1인당 총 2작품까지 응모 가능하며, 7월 1~15일 사이 경기도의 소리(https://vog.gg.go.kr)를 통해 접수할 수 있습니다.


'경기희망글판' 접수 바로가기


출품 작품은 관련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경기도 정책브랜드자문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총 4작품을 선정하게 됩니다. 결과발표는 8월 17일에 할 예정이며, 당선작(1작품) 50만원, 가작(3작품) 각 10만원 상당의 경기지역화폐로 지급합니다. 당선작은 문구에 적합한 디자인으로 제작해 9월부터 11월까지 경기희망글판에 게시할 예정입니다.


곽윤석 도 홍보기획관은 “이번 세 번째 도민 창작 공모전에도 도민께서 많은 관심과 참여를 보내주셨으면 좋겠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소통 부족과 감염 불안, 경제적 어려움으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도민에게 경기희망글판이 서로에게 위로와 격려를 나누는 소통의 창구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지난 3월 첫 번째 경기희망글판은 “꿈을 이루는 건 언제나 땀입니다”였으며, 6월 두 번째는 “고맙습니다. 당신 덕분입니다”였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의 소리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경기희망글판 #희망글판 #경기도

@경기도

    • 지친 이들에게 따듯한 한 줄의 글귀가 되어주세요

      사진출처(경기도뉴스포털)/ https://gnews.gg.go.kr/briefing/brief_gongbo_view.do?BS_CODE=S017&number=44830

  • ggc

    글쓴이/ 경기도 문화예술 매거진_ggc

    자기소개/ 경기도의 문화예술 소식을 전하는 ggc 매거진입니다. 도내 다양한 문화예술 정보와 콘텐츠를 발빠르게 전하겠습니다. 오늘도 ggc 매거진에서 문화예술 한 스푼 함께하세요!

  • ggc

지지씨가 권하는 글

주변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