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

경기문화재단

경기도어린이박물관 개관 10주년 기념 기획전

실감기술로 그려낸 가상의 DMZ 《두 개의 DMZ》

경기문화재단 경기도어린이박물관(관장 표문송)이 개관 10주년 기념 기획전 《두 개의 DMZ》를 개관기념일인 9월 26일(일) 개막한다. 이번 전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2020 공립박물관(미술관) 실감콘텐츠 제작 및 활용사업에 선정되어 인터랙티브 미디어, 실감 영상, AR 기술 등 여러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였다.





비무장지대(이하 DMZ)는 우리 분단의 역사를 상징함과 동시에 6.25전쟁 휴전 이후 사람의 발길이 멈춰 우리나라 멸종 위기 야생 동식물의 약 38%가 서식할 만큼 생태학적 가치가 높은 곳이다.


전시는 실감 기술로 구현한 가상의 DMZ로 떠나는 모험을 통해 어린이들이 DMZ에 대해 주체적으로 알아볼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전시장에 들어서면 관람객들은 가상의 DMZ로 떠나는 모험 버스에 오르면서 실감영상을 보며 DMZ에 대해 알아간다.


버스가 DMZ에 도착하면 관람객을 모험으로 안내할 세 동식물(고라니, 금강초롱꽃, 두루미) 태블릿PC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세 가지 태블릿PC는 관람객들이 전시실에서 어떤 체험이 가능한지 알려주고, DMZ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습득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한다. 또한 관람객들은 선택한 태블릿PC에 따라 ‘전쟁의 역사’, ‘생태’, ‘사람들의 이야기’ 등 본인의 관심에 따라 DMZ를 단계적으로 학습하면서, 입체적으로 이해할 수 있게 된다.




전시실은 실제 DMZ의 지역별 식생과 지형, 생태에 대한 연구 자료를 기반으로 만든 가상의 DMZ 공간으로 꾸며져 있다. 최초의 전시실은 시간이 멈춰버린 현재의 DMZ 상황을 반영하여 흑백의 공간으로 존재한다. 그러나 관람객들이 태블릿PC로 주어진 미션을 해결하면서 철조망이나 군사분계선 같은 전쟁의 흔적을 없애고, DMZ에 살고 있는 멸종 위기 동식물과 친해지면서 점차 예전의 아름다운 색을 되찾아 간다. 관람객들의 관심과 참여로 평화를 되찾은 가상의 DMZ는 실제 DMZ 역시 사람들의 관심과 참여로 평화를 되찾을 수 있음을 상징적으로 보여준다. 《두 개의 DMZ》 전시는 연령 제한 없이 참여 가능한 ‘자율 체험’과 초등학생 어린이 동반 가족이 사전 예약 후 참여할 수 있는 ‘본 체험’ 두 가지로 운영된다. ‘본 체험’ 사전 예약은 지지씨 멤버스 홈페이지(members.ggcf.kr)를 통해 9월 24일(금)부터 가능하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 개관 10주년 기획전 《두 개의 DMZ》

기간 2021년 9월 26일(일) ~ 2022년 9월 중

장소 경기도어린이박물관 1층 기획전시실

관람 무료 / 오전 10시~오후 6시(종료 1시간 전까지 입장)

휴관 매주 월요일(공휴일 제외), 휴관일 홈페이지 참고

예약 경기도어린이박물관 홈페이지 / 체험 지지씨멤버스

주최주관 경기문화재단, 경기도어린이박물관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 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누리집
http://www.ggcf.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