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

경기문화재단

박물관에서 어린이 고고학자도 되고 난타북도 쳐보자!

- 2022.9.3~11.5, 초등 대상 하반기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 운영 -

경기문화재단 경기도박물관(관장 김기섭)이 9월부터 초등학생을 위한 2022년 하반기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초등학생 저학년을 위한 발굴체험교실 <선사인의 발명품>과 고학년을 위한 용인 방과 후 마을교실 <박물관 두드림>이 대표적인 프로그램이다.


저학년 대상 발굴체험교실 <선사인의 발명품>은 경기도박물관의 인기 체험프로그램이다. 경기도박물관 상설전시실(선사고대실)에서 전시유물을 관찰한 뒤 야외 발굴체험장으로 가서 고고학자처럼 직접 유물을 발굴해본다. 이번 발굴대상 유물은 청동검, 반달돌칼 등 청동기시대 유물이다.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라 하반기에는 회차당 10명 정원으로 9월 3일부터 11월 5일까지 매주 토요일 총 18회(1일 2회 운영) 진행한다.


고학년 대상 용인 방과 후 마을교실 <박물관 두드림>은 용인교육지원청의 지원을 받아 운영하는 체험프로그램으로서 난타북을 치며 흥겨운 가락과 춤사위를 배운다. 용인시 소재 초등학교에 다니거나 용인시에 거주하는 초등학교 4~6학년 학생이 참여하는데, 총 7주간 난타북의 기초 가락을 익히고 난타곡을 연주하는 외에도 경기도박물관의 전시유물을 관람하고 나만의 소고 꾸미기도 함께 체험한다.


두 프로그램 모두 경기도박물관 누리집에서 내용을 살펴보고, 경기문화재단 지지씨멤버스 교육/행사/사전예약에서 신청하면 된다.


문의 및 신청 경기도박물관 누리집 바로가기경기문화재단 지지씨멤버스 바로가기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 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누리집
www.ggcf.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