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보기

경기문화재단

판타스틱큐브, 역사와 위안부 문제 다룬 3.1절 특별 기획전 열려

부천문화재단

'기획전'에 대한 정보는 부천문화재단(bcf.or.kr)을 통해 확인해보세요.

판타스틱큐브, 역사와 위안부 문제 다룬 3.1절 특별 기획전 열려

- 판타스틱큐브, 역사와 위안부 문제 다룬 3.1절 특별 기획전

- 영화 상영 후 윤미향 정의기억연대 대표와 ‘관객과의 대화’ 마련



▲ 3월 1일, 부천 판타스틱큐브 특별기획전 상영작 ‘낮은 목소리’(변영주 감독) 포스터


독립영화전용관 판타스틱큐브에서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위안부 문제를 다룬 영화 4편을 상영합니다.

이번 특별 기획전은 3월 1일 오후 1시 반부터 저녁 7시까지 독립영화상영관 판타스틱큐브에서 열립니다.


▲ 3월 1일, 부천 판타스틱큐브 특별기획전 상영작 ‘어폴로즈(티파니 슝 감독) 포스터

부천문화재단 시민미디어센터에서 운영하는 독립영화전용관 판타스틱큐브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여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담은 다큐멘터리 ‘낮은 목소리’ 시리즈와 중국, 필리핀, 한국 위안부 피해자들의 인생 여정을 그린 캐나다 감독 티파니 슝의 ‘어폴로지’를 통해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되돌아봅니다.

오후 1시 반부터 상영되는 ‘낮은 목소리’는 야마가타 다큐멘터리 영화제에서 오가와 신스케상을 수상하고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상영된 작품으로, 변영주 감독의 다큐멘터리 초기작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 3월 1일, 부천 판타스틱큐브 특별기획전 홍보배너

저녁 7시 ‘어폴로지’ 상영 후에는 윤미향 정의기억연대 대표와 박상근 영화사 그램 대표가 함께하는 ‘관객과의 대화’가 열립니다. 윤미향 대표는 ‘어폴로지’ 영화제작 참여 계기와 정의기억의 연대에서 활동한 평화비 건립과 수요집회에 대해 이야기하고, 관객들과 3.1운동 100주년의 의미를 되새겨 봅니다.

최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이자 평화운동가이신 김복동 할머니의 부고 소식으로 위안부 문제가 다시금 환기되고 있습니다, 이번 특별 기획전을 통해 전쟁과 폭력에 짓밟힌 여성의 역사를 기억하고, 그들의 아픔을 함께 나누는 시간이 되길 바랍니다.

한편, ‘어폴로지’ 영화 초대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부천시민미디어센터 페이스북(www.facebook.com/bcmc8150)에 특별 상영전 내용을 공유하고 댓글로 기대평을 작성한 선착순 10명(1인 2매)을 무료 초대합니다.


information

  • 판타스틱큐브, 역사와 위안부 문제 다룬 3.1절 특별 기획전

    문의/ 032-320-6400

    홈페이지/ www.bcf.or.kr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 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홈페이지
http://www.ggcf.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