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보기

지지씨가이드

양평_양평장터해장국

사골육수를 끓는 불은 24시간 내내 꺼지지 않는다



어렸을 때, 어른들이 뜨거운 국물을 마시면서 내뱉는 “아~ 시원하다.”라는 말이 이해가 되지 않았다. 뚝배기 안에서도 지글지글 끓어오르는 해장국의 뜨거운 국물을 마시면서 어떻게 시원하다고 말할 수 있는 거지? 내내 궁금했었다. 술 마신 다음 날, 복잡한 속이 한 번에 정리되는 뜨거운 해장국을 마시며 이젠 나도 이렇게 말한다. “와. 속이 뻥 뚫리네. 시~원하다!” 어느 샌가 나도 해장국의 시원함(?)을 아는 나이가 되었나 보다.




해장국은 재료에 따라 기호에 따라 콩나물 해장국, 뼈 해장국, 북어 해장국, 선지 해장국 등 종류가 다양해서 굳이 술을 좋아하지 않더라도 해장국을 즐겨먹는 사람은 많다. 만약 당신이 해장국을 좋아한다면, 이곳을 익히 들어봤을 것이다. 바로 양평이다.




조선 시대 때 경기도에서 가장 소를 많이 키웠던 지역은 양평이었다. 이로 인해 양평에는 소의 내장과 선지를 재료로 한 해장국이 발달했고, 양평 해장국은 한양 장안에까지 유명했다고 한다. 양평 해장국이 유명해지면서 전국에는 ‘양평 해장국’이라는 상호가 붙은 식당이 늘어났다.





양평에서도 해장국으로 유명한 집. 25년 전통의 양평 장터해장국.

양평군 내에서 이름을 들으면 다 안다는 명물 해장국집이다. 이 집만의 특별한 비법은 사골 육수에 있다. 참나무 장작불로 가마솥에 고은 국물에 당귀, 황기, 계피, 구기자 등 한약재를 첨가했다. 보약처럼 귀한 국물을 24시간 동안 팔팔 끓인다. 식당 밖으로 나 있는 가마솥에는 연통에 연기가 그칠 날이 없이 언제나 사골이 끓고 있다.

장터해장국의 해장국은 사골 육수에 선지, 천엽과 양, 콩나물 등을 넣어 끓이고, 매운 고추기름과 고추씨 등을 넣어 얼큰하면서도 시원한 맛이 난다. 육수의 기본기가 탄탄해서 그럴까? 선지가 들었음에도 잡내가 나지 않는다.




뚝배기의 국물 한 점까지 말끔하게 마시고 나서 메뉴판 옆에 쓰여 있는 글을 보았다.

이 집의 한방 해장국과 설렁탕은 숙취 해소는 물론, 피를 맑게 하고 몸의 독성 제거, 생혈 작용, 여성 골다공증 예방, 성장기 어린이 칼슘 부족 예방에 좋다는 내용이다.

내 몸을 위한 작은 호사. 오늘따라 몸이 가벼워지는 것 같다.



글과 사진_김선주

information

  • 양평장터해장국

    주소/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경강로 1612

    문의/ 031-771-8906

    이용시간/ 매일 05:30 - 20:00

    홈페이지/ https://0317718906.modoo.at/

    메뉴/ 선지해장국 8,000원/콩나물해장국 6,000원/설렁탕 8,000원

    주차/ 주차가능

글쓴이
지지씨가이드
자기소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