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보기

경기도 문화예술 매거진_ggc

경기 소식의 글로벌 메신저가 나타났다!

제1기 ‘경기외국인 SNS기자단’ 활동 청신호

지역사회-외국인주민 가교 ‘경기외국인 SNS기자단’ 활동 기지개


○ 경기도, 제1기 ‘경기외국인 SNS기자단’ 위촉장 수여

  - 올 연말까지 활동‥기자증 등 각종 취재물품 제공


○ 도내 외국인주민 대상 맞춤형 정보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통해 홍보

  - 중국어, 베트남어, 러시아어로 외국인관련 주요정책, 도정소식 등 제공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ggforsns/) 바로가기

▲ 제 1기 경기외국인 SNS 기자단


경기도는 공개모집을 통해 최종 선발한 24명의 제1기 ‘경기외국인 SNS기자단’에게 위촉장을 수여했습니다. ‘경기외국인 SNS기자단’은 경기도가 도내 외국인 주민들이 지역사회 구성원으로서 도정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민선 7기에서 올해부터 처음 추진하는 사업입니다.


기자단은 외국인노동자, 유학생, 의료 코디네이터, 강사, 통·번역사 등 다양한 직업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이들은 페이스북, 위챗, 인스타그램 등 SNS를 기반으로 연말까지 활동할 예정이며, 정보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외국인 주민들에게 중국어, 베트남어, 러시아어 등 다양한 외국어로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을 하게 됩니다. 특히 국내 외국인관련 주요정책, 바뀌는 제도, 상담 및 지원 관련 정보와 도정소식, 지역 축제·행사 등 다양한 콘텐츠를 발굴해 각자의 눈높이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할 예정입니다.


그 일환으로 올해 5월부터 불법체류자 코로나 무료검사, 이태원클럽 집단감염관련 긴급 브리핑 등 현재 중앙부처 및 경기도가 추진 중인 정책 내용을 번역해 홍보하는 것으로 기자단 활동의 기지개를 켰습니다.


▲ 경기외국인 SNS 기자단 페이스북


홍동기 외국인정책과장은 “SNS와 영상콘텐츠의 발달로 실시간 양방향 소통 방식이 중요해짐에 따라 맞춤형 홍보의 역할 역시 커져가고 있다”며 “앞으로 한국사회와 외국인 주민들을 긴밀히 연결하는 가교 역할은 물론, 알찬 정보를 전달하는 메신저로 많은 활동을 펼쳐주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외국인 SNS 기자단 페이스북에서 확인하세요.
글쓴이
경기도 문화예술 매거진_ggc
자기소개
경기도의 문화예술 소식을 전하는 ggc 매거진입니다. 도내 다양한 문화예술 정보와 콘텐츠를 발빠르게 전하겠습니다. 오늘도 ggc 매거진에서 문화예술 한 스푼 함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