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보기

경기문화재단 코로나19 예술백신TFT

코로나 19 극복, 소상공인을 위한 예술간판 제작 프로젝트

달려라 써니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예술가들 뿐만아니라 많은 시민이 모두 힘들고 지친 일상을 살아가고 있다. 하지만 그런 상황에 예술가로서 희망을 나누는 일에 동참하고자 프로젝트를 기획한 사람들이 있다. 전문적인 제작은 아니지만 필요한 상인들을 위해 예술 간판을 제작하고 함께 마음을 나누고자 기획한 프로젝트가 바로 <코로나 19 극복, 소상공인을 위한 예술간판 제작 프로젝트>이다.




프로젝트를 진행하기에 앞서 간판을 제작해 제공할 상점을 찾기 위해 마을회 어르신들과 논의했고, 마침내 추천받은 상점을 찾았다. 해당 상점은 경기도 남양주시 조안면 삼봉리에 위치한 ‘풀나무 농장’이었다. 이 상점은 허브농장을 운영하며 견학 체험과 허브차 시음을 진행했던 공간으로 코로나19로 인해 큰 타격을 받았다. 그런 상점의 사장님은 프로젝트를 적극적으로 참여했고, 함께 협의한 끝에 원목 나무판과 꽃모양 도자기 등 후원받은 재료를 이용한 간판을 제작할 수 있었다.




단순히 나무판에 글씨를 새기는것이 아니라 꽃모양의 도자기 조각을 끼워 붙여 완성한 예술간판은 이제 ‘풀나무 농장’의 마스코트가 되었다. 또한 모두가 지친 이 시기에 서로 협력하는 과정을 통해 많은 사람들은 서로를 응원하고 위로하는 마음을 느낄 수 있었다.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코로나19 예술백신TFT
자기소개
코로나19 상황 속 문화예술계 지원 및 도민의 문화향유 기회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