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보기

경기문화재단

'독 스쿨(Doc School)' 공개

제13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온라인 교육프로그램


▶ 6월 1일부터 세 편의 단편 다큐멘터리 본편과 워크시트 제공

▶ 7월과 9월에 추가 상영작 공개

▶ 경기도 중·고등학교와 공공도서관 1,500곳에 2020 ‘독 스쿨’ DVD 배포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조직위원장 이재명, 집행위원장 정상진)가 다큐멘터리를 활용한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 2021 '독 스쿨(Doc School)'(이하 '독 스쿨')을 진행한다.


'독 스쿨'은 다큐멘터리의 사회적 역할 확대를 위해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가 기획, 단편 다큐멘터리 영화를 시청하고 각 작품의 주제를 바탕으로 워크시트(활동지)를 작성하는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이다. 현직 교사와 교육 전문가가 워크시트 개발진으로 참여해, 학생의 눈높이를 고려한 맞춤형 교육길잡이가 되도록 구성했다.


지난 해 첫 선을 보인 '독 스쿨'은 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대면교육이 어려웠던 교육현장에서 큰 호응을 얻었고, 약 4만 5천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 같은 반응에 힘입어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는 '독 스쿨' 관련 포럼과 수기공모전을 이어 개최했고, 2020 '독 스쿨' 선정 작품을 DVD로 제작해 경기도 내의 중·고등학교와 공공도서관 약 1,500곳에 배포할 예정이다.


올해 '독 스쿨'은 아동과 청소년의 이야기를 통해 다양한 사회·역사적 문제에 대해 고민해볼 수 있는 단편 다큐멘터리를 선보인다. <한 발짝>은 베트남 전쟁의 비극을 마주하는 과정을 다루는 작품이며, <꿈꾸는 인스타>는 미디어가 재능 있는 청소년에게 미치는 영향력을 보여준다. <히잡과 축구공>은 최고의 축구선수를 꿈꾸는 이란 소녀의 삶을 통해 오늘날 중동 사회와 여성 인권을 조명하는 작품이다.


2021 '독 스쿨' 세 작품은 6월 1일(화)부터 공개되며, 영화제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무료로 작품 본편을 시청하고 워크시트를 다운로드할 수 있다. '독 스쿨'은 다가오는 7월과 9월에 작품을 추가 공개할 예정으로, 더욱 다양한 주제의 콘텐츠를 통해 프로그램의 스펙트럼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정상진 집행위원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독 스쿨'이 청소년들을 위한 맞춤형 미디어 교육으로 자리 잡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큐멘터리의 대중화와 사회적 역할 확대를 위한 사업들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13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는 9월 9일(목)부터 16일(목)까지 8일간 경기도 고양 및 파주시 일대에서 개최된다. 산업 프로그램 DMZ인더스트리는 9월 13일(월)부터 16일(목)까지 4일간 진행된다.


2021 ’독 스쿨(Doc School)’ 안내 및 1차 상영작 정보

일시 2021년 6월 1일(화)부터 상시 진행

참여방법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홈페이지에서 본편(단편 다큐멘터리) 시청 및 워크시트 다운로드


상영작 정보


<한 발짝>(First Step, 2016)

10분 ┃ 대한민국 ┃ 허나경 감독 | 작품 키워드 : 전쟁, 베트남, 평화, 역사

여행 대안학교를 다니는 주인공은 베트남 전쟁에 대해 배우기 시작한다. 하지만 잔인한 걸 싫어하는 주인공은 베트남 전쟁의 민간인 학살과 마주하는 것이 힘들다. 그러면서 "왜 민간인 학살에 대해 배우면서 잔인한 사진들을 보고 설명(증언)을 들어야 하는가"라는 고민이 시작된다. 끊임없이 자신에게 되묻고 그 답을 찾아가는 다큐멘터리


<꿈꾸는 인스타>(Girl of 672k, 2016)

18분 ┃ 네덜란드 ┃ 미리암 마르크스 감독 | 작품 키워드 : SNS, 관계, 소통, 예술

웹상에서 창의적인 재능을 보여주는 미국계 네덜란드인 열다섯 안네힌의 이야기. 그녀는 자신이 작업한 사적이고 예술적인 사진들로 인스타그램에 67만2천 명이 넘는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다. 안네힌은 그녀의 재능을 높이 산 온라인 TV 채널의 방송에도 출연하게 된다. 이런 성공이 그녀 자신과 작업하는 사진들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히잡과 축구공>(Beyond the Fence, 2018)

18분 ┃ 이란 ┃ 아르만 굴리푸르 다시타키 감독 | 작품 키워드 : 여성, 꿈, 문화, 주체적 삶

베나즈의 꿈은 이란 축구팀과 유럽 최고의 축구 리그에서 뛰는 것이지만 이란의 작은 마을에 사는 어린 소녀에게는 너무 많은 난관이 기다리고 있다. 미래에 대한 꿈, 그리고 가족과 축구에 대한 영화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 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홈페이지
http://www.ggcf.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