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

경기문화재단

지속적인 예술활동을 위한 예술인 심리상담 지원

상반기 이어 하반기에도 운영 예정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대표이사 강헌)은 경기예술인지원센터에서 예술인들의 사회안전망 강화와 권익보호를 위해 지난 5월부터 6월까지 상반기 ‘특별상담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해 6월 새롭게 단장 후 오픈한 경기예술인지원센터에서 풍부한 상담 경험을 보유한 각 분야의 전문가가 직접 상담을 진행했다. 예술인들이 스스로 해결하기 어려운 문제를 상담으로 해소하여 지속적 창작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경기도 예술인 대상으로 계약서작성 및 저작권 등 문화예술 분야 법률 자문을 받을 수 있는 법률상담, 나의 감정 관찰을 통해 마음 건강을 회복하는 색채심리·그림심리 상담, 예술인의 문화예술 취업과 창업 컨설팅을 받을 수 있는 일자리·창업 상담을 무료로 진행했다. 신청 예술인의 상담 유형에 따라 1:1 맞춤 상담이 이뤄졌다.


경기문화재단 관계자는 “분야별 전문가 섭외로 만족도 높은 무료상담을 제공해 호평받았다”며 “앞으로 다양한 예술창작 환경을 조성할 수 있는 밀접한 상담 프로그램을 개발해 예술인 권익보호를 위해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각 분야 전문가들과 함께하는 특별상담 프로그램은 하반기에도 진행되며 경기도 북부로 장소를 옮겨 ‘움직이는 상담센터’로 운영된다. ‘예술인 상담’과 관련된 사항은 경기예술인지원센터(☎031-231-0880)로 문의하면 된다.

information

  • 하반기 예술인 특별상담 프로그램 문의/ 경기예술인지원센터 031-231-0880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 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누리집
www.ggcf.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