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지씨가이드 2] 양평_추억의 청춘뮤지엄

유쾌하게 나의 청춘 시절을 회상하다


 당신은 7080을 아시나요? 






학급 중앙에 자리 잡은 뜨거운 난로 위에 올려놓았던 양은 도시락. 빵집에서 크림빵을 시켜놓고 미팅하던 모습. 엄마 손에 이끌려 목욕탕에 가던 아이들. 스커트 길이의 검열과 통금이 있었고, 장발의 DJ가 나의 신청곡을 틀어주던 시절.양평 용문산 관광지에 있는 추억의 청춘뮤지엄은 추억의 점방, 우리 동네 골목길, 정든 고향역, 옛날 목욕탕, 젊음의 행진, 까까머리 학창시절, 청춘극장, 청춘다방으로 1970년대의 그때 그 시절을 완벽 재현해 놓았다. 소품 하나로 줄줄이 엮인 추억들이 끄집어 나온다.






그때는 평범하던 일상이었는데, 이제는 흔치 않은 풍경이 된 모습들. 남은 기억으로만 추억하던 풍경을 눈으로 간직할 수 있게 된 관람객들은 한 발자국을 떼기 무섭게 사진을 남긴다.






추억의 청춘뮤지엄은 트릭아이미술관이 양평 용문산 관광단지에 연 복고체험 미술관이다. 그래서 이곳의 콘셉트는 복고와 착시 미술이다. 청춘뮤지엄에는 사진으로 과거를 기억하고 싶은 사람들의 마음을 시원하게 알아주는 공간이 많다. ‘여기서는 이런 사진을 찍으면 좋습니다.’고 말하듯 직원들이 직접 모델이 되어 베스트 포즈로 촬영한 사진이 곳곳에 붙어있다. 한곳에서는 채변 검사 소리가 리얼하게 들리고, 대폿집에서는 양평의 막걸리인 ‘지평생막걸리’가 소품으로 올라가 있는 등 섬세하게 재현한 공간들이 방문한 이들의 감성을 흔들어 놓는다.






젊은 사람들은 친구와 방문했다가 후에 부모님을 모시고 다시 방문하고, 또 그 부모님들은 자신의 동창을 데리고 다시 재방문하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그 시절로 돌아갈 수는 없지만, 추억의 시간 여행은 가능하다. 청춘뮤지엄에서는 교복을 입고 춤을 추고, 노래자랑에 참여하거나 손편지를 쓰는 등의 다양한 이벤트를 통한 적극적인 관람이 가능하다. 최근 양평 육문중학교에서 졸업앨범을 촬영하러 이곳을 방문했다고 한다. 7080세대는 아니지만, 그들은 몇십 년 후에 이날을 기억하게 될 것이다. 청춘뮤지엄은 또 다른 추억을 생성한다.




글과 사진_김선주 ​




TIP.

청춘뮤지엄 내에서 교복을 대여한 후 청춘뮤지엄은 물론 벽화마을, 용문사까지 방문하자. 잊지 못할 추억이 생길 것이다.


청춘뮤지엄은 양평군과 함께 용문산 벽화마을 작업을 했다. 골목길 사이사이에 그려진 착시 미술작품을 찾아보고, 사진을 찍어보자.



홈페이지 http://www.retromuseum.co.kr



#경기도 #양평 #청춘뮤지엄 #복고 #7080 #교복 #졸업사진 #경기문화재단 #지지씨가이드 #여행 #추억

@어라운드 @김선주

    • 추억의 청춘뮤지엄

      주소/ 경기 양평군 용문면 용문산로 620

      문의/ 031-775-8907

      이용시간/ 매일 10:00 - 19:00

      홈페이지/ http://www.retromuseum.co.kr/

      입장료/ 성인 6,000원 어린이/청소년(18세이하) 5,000원

      주차/ 주차가능

  • ggc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

  • ggc

지지씨가 권하는 글

주변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