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보기

경기문화재단

의안대군 방석 묘역 宜安大君 芳碩 墓域

경기도기념물 제166호




조선 태조의 8남인 의안대군 이방석宜安大君李芳碩(1382~1398)의 묘이다. 의안대군은 신덕왕후神德王后(?~1396)의 소생으로 1392년 조선 개국 후 최초의 세자로 책봉되었다. 의안대군은 1397년(태조6) 심효생沈孝生의 딸 현빈심씨賢嬪沈氏(?~1448)와 혼례를 올리고 1398년(태조7) 아들을 낳았으나 제1차 왕자의 난으로 정도전鄭道傳, 심효생 沈孝生 등과 함께 살해당했다.

이후 1406년(태종6)에 소도昭悼라는 시호諡號가 내려지고, 1412년 (태종12)에 다시 오원五原이 내려졌다. 1670년 신덕왕후가 부묘祔廟 되자 1680년(숙종6) 의안대군宜安大君으로 추증되었다. 부인 심씨는 삼한국대부인三韓國大夫人으로 추증되었다.

의안대군은 후사가 없어서 1437년(세종19)에 세종이 왕자인 금성대군錦城大君 이유李瑜를 후사로 정하여 사당을 세우고 제사를 받들게 하였다. 그러나 금성대군이 단종 복위의 배후로 처형 되자 세조에 의해서 춘성군 이당春城君李譡이 의안대군에게 입후되었다.


의안대군 방석 묘역 전경, 2017 ©경기문화재연구원


의안대군 묘는 부인 심씨와 상하분上下墳으로 위쪽이 대군, 아래쪽이 부인의 묘이며, 장대석長大石으로 단을 구분했다. 봉분은 장대석으로 방형方形의 호석護石을 부른 방형분方形墳이다. 각 봉분 앞에는 복하엽覆荷葉이 조각된 묘표墓表가 설치되어 있는데 대군 묘표는 1449년(세종31) 2월에 건립되었으며, 부인 묘표는 같은 해 5월에 건립되었다.


의안대군 방석 묘, 부인 심씨 묘, 2017 ©경기문화재연구원


   의안대군 방석 묘표, 2015 ©경기문화재연구원


의안대군 방석 묘역 문인석(우, 앞), 의안대군 방석 묘역 문인석(좌, 뒤), 2015 ©경기문화재연구원 


대군 묘표에는 ‘有明朝鮮國五原昭悼公之墓(유명조선국오원소도공지묘)’, 부인 묘표에는 ‘◯◯三韓國大夫人沈氏之墓(◯◯삼한국대부인심씨지묘)’라고 전면자前面字가 새겨져 있다. 부인 묘표 앞에 상석床石과 향로석香爐石이 있으며, 좌우로 복두공복幞頭公服 차림의 문인석 2쌍이 건립되어 있다.



경기문화재총람 속 더 많은 문화재들을 만나고 싶다면

경기문화재연구원 홈페이지 http://gjicp.ggcf.kr 에 방문해 보세요!



information

  • 시대/ 조선시대

    규모/ 2기

    / 단분 2기, 묘비 2기, 상석 1기, 향로석 1기, 문인석 2쌍, 호석, 계체석

    주소/ 광주시 중부면 엄미리 산152

    지정일/ 1998.04.13

    소유자/ 전주이씨 의안대군파 종회

    관리자/ 전주이씨 의안대군파 종회

글쓴이
경기문화재단
자기소개
경기 문화예술의 모든 것, 경기문화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