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보기

경기도 문화예술 매거진_ggc

내 나이가 어때서, 공부하기 딱 좋은 나이인데!

경기도, 전국최초 성인문해교육 보조교재 제작

어르신들, “문해교육 보조교재 좋아요”

- 배우려는 어르신 열정, 코로나19도 막지 못해 -


○ 전국최초 경기도 성인문해교육 보조교재 제작 및 보급

○ 코로나19 사태로 개학 무기한 연기, 문해교재 시·군 및 기관 통해 집으로 신속 배송

  - 사회적 거리두기에 무료함도 달래고 배우는 재미도 쏠쏠, 어르신들 반응 좋아





  “기도 문해보조교재로 손주들에게 사랑한다고 문자 보내고 싶습니다”


  안양에 거주하는 김외자(70) 할머니는 어려운 집안 형편으로 인해 학교에 다니질 못해 평생 글을 읽을 수 없는 한을 가지고 살아왔습니다. 손주들이 문자를 보내도 읽을 수 없어 답답했습니다. 이에 더 늦기 전에 한글을 배워야겠다는 결심을 했고, 문해교육 기관을 알아보았습니다. 그러던 중 코로나19가 확산되자 학교에 갈 수 없게 되어 아쉬움만 커져갔습니다. 그런데 경기도에서 만든 성인 문해교육 보조교재를 받고는 손주들에게 ‘사랑한다’는 말을 문자로 보낼 수 있다는 희망을 갖게 됐습니다.


  수원에 사는 이임자(72) 할머니는 “학교를 가지 못해도 좋은 책으로 공부할 수 있게 해 주셔서 고맙다”고, 의왕의 송용순(66) 할머니는 “받자마자 너무 재밌어서 하루 만에 다 끝났다. 학교에 가고 싶지만 책이라도 받게 돼 너무 행복하다”고 말했습니다.




  경기도가 전국에서 유일하게 개발한 성인문해교육 보조교재가 비문해 어르신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경기도는 코로나19로 문해교육 기관이 문을 닫자 보조교재 12권을 개발해 문해교육기관에 등록한 학습자 800여 명에게 무상으로 3,000여 부를 배포했습니다. 보조교재는 현장에서 문해교육을 담당하고 있는 교사위주로 위원회를 구성해 제작한 1단계(초등1∽2학년), 2단계(초등3∽4학년), 3단계(초등5∽6학년)로 구분돼 단계별 자기주도 학습이 가능하도록 구성됐습니다. 특히 성인학습자의 배경지식이 담겨져 있어, 학습과 더불어 경제생활, 공공생활 등 기초생활능력의 문제해결 능력도 키울 수 있게끔 제작됐습니다.


  문해교육 보조교재는 일반에게도 공개돼 누리집(https://www.gill.or.kr)에서 무료로 내려 받아 사용할 수 있습니다.


  김수찬 경기도 평생교육과장은 “가난, 건강상의 문제, 해외 이주의 문제로 한글을 배우지 못한 도민들이 자신의 수준에 맞는 교재로 한글을 깨우쳐 삶의 질을 높이는데 이 교재가 사용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글쓴이
경기도 문화예술 매거진_ggc
자기소개
경기도의 문화예술 소식을 전하는 ggc 매거진입니다. 도내 다양한 문화예술 정보와 콘텐츠를 발빠르게 전하겠습니다. 오늘도 ggc 매거진에서 문화예술 한 스푼 함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