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다순보기

영은미술관

[영은미술관X안젤리미술관] ART IN LIFE_삶 속의 예술 순회전

2018 한국 현대미술과 이탈리아 명작 가구의 만남전

2018 한국 현대미술과 이탈리아 명작가구의 만남展

『삶 속의 예술』 순회전 전시 기간 : 2018. 11. 9 ~ 2019. 1. 13





안젤리미술관과 영은미술관은 경기도 용인과 광주를 대표하는 현대미술관이다. 단풍이 물드는 계절에 각 기관의 고유성과 지역 내에서의 역량을 지니고 상생의 가능성을 실현하는 의미 깊은 순회전으로 ‘한국 현대미술과 이탈리아 명작가구의 만남 : 삶속의 예술展’을 개최한다.



이 순회전은 2018년 영은미술관에서 기획했던 전시로 안젤리미술관에 새롭게 구현한 전시이다. 서로 다른 공간 속에 입혀진 안젤리미술관의 ‘삶속의 예술展’을 통해 지역 미술관 사이의 연계와 협업의 묘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이번 전시는 국내 작가 6인(방혜자, 소진숙, 배미경, 강형구, 박승순, 김윤경)의 작품과 이탈리아 명작 가구(알플렉스, 피암 이탈리아, 크리스탈리아, 포라다, 리바1920)를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오늘날 미술 작품은 우리 삶 속에 깊숙이 자리매김 하였고, 가구 또한 실용적 기능뿐만 아니라 심미적인 가치가 반영된 독자적 영역으로 발전하고 있다. 본 전시는 일상에 스며들어 있는 예술의 또 다른 모습을 미술과 가구의 만남을 통해 살펴보고자 한다. 미술관 자체를 우리의 일상과 유사하면서도 작가들에 의해 새롭게 발견된 공간으로 변모시킴으로써, 색다른 전시 공간을 경험 할 뿐만 아니라 나아가 자신의 일상을 반추하고 새로운 삶의 시각을 갖는 계기가 될 것이다. 또한 미술가들에 의해 재발견 된 일상의 공간을 미술관이라는 특수한 공간에 투영시킴으로서 미술관이라는 공간 전체가 하나의 거대한 작품이 되는 과정을 공감 해 볼 수 있을 것이다.   



글쓴이
영은미술관
자기소개
재단법인 대유문화재단 영은미술관은 경기도 광주시의 수려한 자연림 속에 자리잡고 있으며, 크게 미술관과 창작스튜디오로 구분되어 이 두 기능이 상호분리되고 또 호환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본 미술관은 한국예술문화의 창작활동 지원을 목적으로 하는 대유문화재단의 설립(1992년)과 함께 2000년 11월에 개관하였다. 영은미술관은 동시대 현대미술 작품을 연구, 소장, 전시하는 현대미술관 (Museum of Contemporary Art)이며 또한 국내 초유의 창작스튜디오를 겸비한 복합문화시설로, 미술품의 보존과 전시에 초점을 맞춘 과거의 미술관 형태를 과감히 변화시켜 미술관 자체가 살아있는 창작의 현장이면서 작가와 작가, 작가와 평론가와 기획자, 대중이 살아있는 미술(Living Art)과 함께 만나는 장을 지향목표로 삼고 있다. 종합미술문화단지의 성격을 지향하는 영은미술관은 조형예술, 공연예술 등 다양한 형식과 내용의 예술을 수용하고 창작, 연구, 전시, 교육 서비스 등의 복합적 기능을 수행하여 참여계층을 개방하고 문화를 선도해 나가는 문화촉매공간이 되기를 지향한다.